HOME > 귀와눈 > 중생의 발원문
하루를 시작하는 기도문
작성자 :  관리자 작성일 : 2554-07-22 조회수 : 4867




-하루를 시작하는 기도문-
     
    나는 타인에게 행복을 찾아주기 위하여 애쓰다가 행복을 발견할 것이다. 
    나는 생활의 모든 면에서 절제하고 신체를 유지하는데 필요한 음식만 
    섭취하기 때문에 건강을 지킬 수 있다. 
    
    나는 어떤 일이 닥쳐도 두렵지 않다. 
    나는 그 누구도 미워하지 않으며, 그 누구도 부러워하지 않는다. 
    모든 생명과 심령을 사랑할 뿐이다. 
    
    나는 자비라는 일에 종사하며, 그 안에서 충분히 즐거움을 느낀다. 
    그러므로 결코 피곤하지 아니하다. 
    
    나는 현재 가지고 있는 무한한 풍요로움을 인정하며 
    그것을 소중히 여긴다. 
    
    또 풍요로움을 정확하게 사용할 수 있는 지혜를 가지고 있는 것에 대하여 감사한다. 
    내 입에서 나오는 이름은 존경하는 사람의 이름뿐이다. 
    나는 자신의 풍요로움을 이해하는 사람들에게 
    그것을 타인과 나누어 가지도록 부탁하는 것 이외에는 
    다른 사람들에게 부탁하지 않는다. 
    
    나는 어떤 경우에도 타인에게 상처를 주지 않는다. 
    그뿐 아니라, 
    내가 만난 사람에게는 영원한 풍요로움을 얻는 방법을 가르쳐주고 
    나에게는 적이 한 사람도 없다. 
    
    나는 헛된 욕망을 갖지 않으며, 
    내가 살아 있는 동안에 사용할 수 있는 것 이외에는 원하지 않기 때문에 
    필요 이상의 물질적인 풍요로움을 가지고 있지 않다. 
    
    나는 광대한 토지에 살고 있지만 세금을 내지 않는다. 
    내가 말하는 소유지란, 나와 같은 삶을 사는 사람만이 평가할 수 있는 
    풍요로움이라는 토지다. 
    
    그것은 눈에 보이지 않으며 등기도 되어 있지 않지만 
    내 마음속에는 분명히 존재하는 광대한 토지다.
    
      .()()(). 


 
이전글 : 출가절발원문(發願文)
다음글 : 회갑 축하 발원문
이름
제목