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OME > 귀와눈 > 중생의 발원문
송년 발원문
작성자 :  관리자 작성일 : 2554-04-30 조회수 : 2628



卍-송년 발원문.-卍
          세존이시여 ! 한해가 저물어가는 길녘에서 이제 우리의 삶도 한 고개를 넘고 있음을 생각하옵니다. 돌이켜 보면 한 때는 보람과 기쁨이 더러는 희한과 쓰라림이 우리의 마음속에 일렁이었고 지금 이 순간에도 부끄러움과 민망함을 옷깃에 담은 채, 한 해의 노을을 지켜보게 되었나이다. 어버이 같은 세존이시여 ! 그래도 고통은 조금이었고 슬픔은 흘러가 버린 물결인양 수그러들었나니 그러한 지경도 모두 당산의 가피였습니다. 크나 큰 지혜 내려 주시어 그 말씀 이천 오백년 항하사수의 생명의 숨결 되시고 사막 지나 강 지나 바다 건너 산 넘고 이 처럼 우리 가슴 적셔주시고 이 처럼 우리 인연의 맺음새 두터웁고 이 땅의 생명 됨이 따사롭고 이 처럼 합장 정례함이 자랑스럽나이다. 바라옵건대 세존이시여 ! 이제 이 밤이 지나면 우리 가슴 속에 감사의 마음을 크게 일으키시어 보다 작은 것에도 하잘 것 없는 결과에도 어린 이웃에게도 자주 합장하옵는 당신의 제자가 되게 하옵소서. 편견과 독단은 뱀처럼 멀리하고 자신만의 안락은 종이배처럼 띄워 보내고 되풀이 되는 허물이 없도록 보다 탄탄한 믿음의 끈으로 맺어 주옵소서. 그리하여 천 개의 손인 양 천 개의 눈인 양 어려움에 처하여 고달프하는 이에게 우리가 필요하게 하여 주옵소서. 우리의 자랑스러움이 그들의 고개가 끄덕이게 하옵소서. 끝내 우리와 그들이 한 가지 향을사루게 하옵소서. 새로운 날에는 스쳐가는 이의 가벼운 미소에서도 당신의 미소인 양 감사해 하고 그 사람들의 가벼운 한숨에도 보살의 눈을 뜨게 하옵기를 바라는 마음 깊사와 이제 한 해를 매듭지으며 우러러 발원하나이다. 관세음보살.(). 관세음보살.(). 관세음보살.(). ...()()().


 
이전글 : 성도절 발원문
다음글 : 수자 영가 천도문
이름
제목